• 영화계소식

  • <데드 돈 다이> 예고편 최초 공개! 웰컴 투 짐 자무쉬’s 좀비 월드!

  • 웰컴 투 짐 자무쉬’s 좀비 월드!
    경쾌한 음악, 독특한 캐릭터 빛나는 예고편 공개!


    미국 독립영화계의 거장 짐 자무쉬 감독의 뉴트로 좀비 코미디 <데드 돈 다이>가 7월 31일(수) 개봉을 앞두고 새로운 좀비 영화의 탄생을 알리는 예고편을 최초로 공개했다. [감독/ 각본 짐 자무쉬 | 출연 빌 머레이, 아담 드라이버, 틸다 스윈튼, 클로에 세비니, 스티브 부세미, 대니 글로버, 케일럽 랜드리 존스, 로지 페레즈, 이기 팝, 사라 드라이버, 르자, 캐롤 케인, 셀레나 고메즈, 톰 웨이츠 | 장르 뉴트로 좀비 코미디 | 러닝타임 104분 | 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 수입/ 배급 유니버설 픽쳐스 | 개봉 2019년 7월 31일(수)]

     

    커피, 와인을 찾는 좀비 VS 포커페이스 경찰과 장의사
    짐 자무쉬 표 새로운 좀비 영화 탄생!


    <천국보다 낯선>부터 <패터슨>까지, 미국 독립영화계에 한 획을 그은 거장 짐 자무쉬 감독의 뉴트로 좀비 코미디 <데드 돈 다이>가 CGV 페이스북을 통해 예고편을 최초로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한 예고편은 평화로운 마을에서 벌어진 좀비와의 사투를 독특한 색채로 담아내며 영화에 대한 기대를 고조시킨다.
     
     
    크고 낮게 뜬 보름달과 새까맣게 날아가는 까마귀떼들이 공포심을 불러 일으키는 가운데, <데드 돈 다이>의 예고편은 경쾌하면서도 레트로한 음악으로 분위기를 전환하며 기존의 좀비영화에서 볼 수 없었던 개성있는 캐릭터들을 등장시킨다. 평화로운 마을 ‘센터빌’을 지키는 경찰 ‘클리프’, ‘로니’, ‘민디’ 역의 빌 머레이와 아담 드라이버, 클로에 세비니를 비롯해 형형색색으로 죽은 이들을 화장하는 장의사 ‘젤다’ 역의 틸다 스윈튼 등 짐 자무쉬의 좀비 월드를 구성하는 캐릭터들은 여타의 좀비 영화와 달리 포커 페이스를 유지하며 침착함 속에 사투를 벌인다. 여기에 “커피~”를 외치는 좀비 역의 이기 팝과 사라 드라이버, 10대 힙스터 역할의 셀레나 고메즈 등 영화 곳곳에 배치된 화려한 캐스팅이 눈길을 끈다. 기후 변화를 감지하고 무덤에서 깨어나 커피, 와인 등 살아생전 집착했던 것들을 찾아다니며 사람들을 해치는 좀비들과 살아남기위해 그들의 목을 베어야 하는 생존자들. <데드 돈 다이>의 예고편은 출구 없는 죽음의 상황에서 경찰 3인방과 ‘젤다’가 펼칠 사투를 궁금하게 만든다.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를 통해 미리 영화를 접한 관객들은 “좀비물로서의 쾌감보다 짐 자무쉬 특유의 느슨한 유머의 타율이 더 좋은 코미디 영화(네이버 jimm*****)”, “짐 자무쉬가 만들면 좀비 영화도 힙하다(네이버 doo****)”, “반가운 얼굴들이 컷마다 나온다.(네이버 fig****)” 등 색깔있는 거장 감독의 작품에 대한 즐거운 감상들을 이어가고 있다. 관객과의 벽을 허무는 파격적인 연출과 전 영역의 아티스트들을 곳곳에 배치한 천재적인 캐스팅, 그리고 작품 전반을 아우르는 날카로운 메시지까지, “어둡지만 희망적으로 웃긴 영화를 만들고 싶었다.”라고 밝힌 짐 자무쉬 감독의 <데드 돈 다이>는 예고편 공개와 함께 영화팬들의 기대 속에 7월 31일 전국 관객들을 사로잡을 것이다.
목록
  • 잠깐
  • 기사를 본 후 덧글 달아주세요. 20포인트 적립을 합니다.(1아이디/1회적립)
관련영화 데드 돈 다이 관련영화에 대한 네티즌 별점/한줄평가를 주세요.
별점주기 관람전 관람후
댓글
제 블로그에 담아갑니다^^ fornest 19.07.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