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화계소식

  • <오 마이 그랜파> 비치룩부터 클럽룩까지! 패피 할배의 매력을 선보이는 로버트 드 니로!
  • 당신에게 꼭 필요한 사이다 멘토링
    <오 마이 그랜파> 
    수트의 정석 로버트 드 니로
    이번에는 비치룩의 완성!!
    진정한 패피 할배 등극~
     
     
     
    영화 <인턴>에서 수트의 정석을 선보였던 로버트 드 니로가 이번 신작 <오 마이 그랜파>에서는 해변에서의 멋진 휴가를 위한 완벽한 비치룩을 선보여 주목을 끈다. (수입: ㈜수키픽쳐스, 배급: 판씨네마㈜, 감독: 댄 마저, 출연: 로버트 드 니로, 잭 에프론, 개봉: 3월 17일 예정)
     
    과감한 하와이안 셔츠에 플로피햇으로 포인트
    클럽 파티를 위한 캐주얼 수트까지
    나이를 뛰어넘는 패션감각!
     

     

     
    통제불능 할아버지의 수습불가 인생수업을 그린 코미디 <오 마이 그랜파>의 주인공 로버트 드 니로의 뛰어난 패션 감각이 눈길을 모으고 있다. 전작 <인턴>에서 풍부한 인생 경험이 무기였던 70세 인턴 ‘벤’역을 통해 손수건까지 챙기며 한치 흐트러짐 없는 클래식 수트로 신사의 품격을 보여줬던 그가 이번에는 캐주얼하고 세련된 비치룩을 선보이는 것. 영화 <오 마이 그랜파>에서 로버트 드 니로가 맡은 역할은 72세란 나이가 무색하게 뜨거운 자유 영혼을 소유한 마성의 할아버지 ‘딕’. 특히 미국 최고의 해변 플로리다를 배경으로 한 이번 작품에서 그는 클래스가 다른 노신사의 비치룩을 선보이며 다시 한번 ‘패피 할배’로서의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그는 영화 속에서 편안한 린넨 소재의 바지와 과감한 컬러와 다양한 패턴의 하와이안 셔츠, 그리고 여기에 시원함을 더하는 플로피햇으로 포인트를 줘 스타일을 완성한다. 진정한 패셔니스타는 TPO(time, place, occasion)를 가장 중요시 하는 법. 낮에는 편안한 스타일의 비치룩을 고수하는 반면 클럽 파티를 위한 밤에는 슬랙스와 노타이 셔츠, 그리고 화사한 컬러의 자켓의 캐주얼 수트로 완벽한 파티룩 완성, 낮과는 다른 매력을 선보인다.

    나이를 뛰어넘는 패션 스타일로 로버트 드 니로의 매력을 다시 한번 확인 시켜줄 영화 <오 마이 그랜파>는 70이 넘은 나이에도 인생에 대한 확고한 신념과 뜨거운 열정으로 가득한 할아버지의 예측 불허 인생 수업을 그린 작품으로, 오는 3월 17일 국내 관객들에게 역대급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목록
  • 잠깐
  • 기사를 본 후 덧글 달아주세요. 20포인트 적립을 합니다.(1아이디/1회적립)
관련영화 오 마이 그랜파 관련영화에 대한 네티즌 별점/한줄평가를 주세요.
별점주기 관람전 관람후
댓글
제 블로그에 담아갑니다^^ fornest 16.0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