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포스터

붕가붕가레코드는 “빡센 취미 활동”과 “지속가능한 딴따라질”을 모토로 스타 ‘장기하와 얼굴들’을 배출해내며 홍대 앞 인디씬에 혜성처럼 나타났다.
하지만 장기하는 떠나고, 괴상한 복장의 ‘술탄 오브 더 디스코’가 붕가붕가레코드의 새로운 간판 스타가 된다.
‘술탄 오브 더 디스코’의 매니저였던 감독은 밴드가 2014년 영국의 글래스턴베리 페스티벌에 공식 초청된 것을 계기로 이들에 대한 다큐멘터리를 만들기로 결심한다.
감독은 이들이 2집 앨범을 완성하는 과정을 찍어 나가며 흥겨운 음악이 만들어지는 동안에 벌어질 신나는 에피소드들을 기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하지만 기대는 언제나 어긋난다.

  • 배우/감독



  • 감독
    이주호
  • 스틸컷

  • 별점/한줄평가

  • 04 | wjdjqd | 2019.12.03
    기대됩니다.
  • 10 | saxoph1 | 2019.12.03
    기대됩니다.
  • 영화후기

  • 등록된 후기가없습니다.
  • 관련기사